한국정경신문

[6.12 북미정상회담] 김정은-트럼프, 공동 합의문 서명...김 "중대한 변화볼것"

뉴스 > 한국정경신문 > 정치·사회 > 정치 강재규 선임기자 2018-06-12 14:51:47

0
역사적 합의이룬 김정은 트럼프 두 정상 (사진=ytn)


[한국정경신문=강재규 기자]  김정은 트럼프 두 정상이 140여분간에 걸친 단독-확대회담에 이은 공동합의문에 서명했다.

'세기의 담판' 결과, 북한의 비핵화와 미국의 북한에 대한 체제보장이 포괄적으로 담긴 것으로 풀이된다.

트럼프 미 대통령은 12일 싱가포르 센토사섬 카펠라 호텔에 마련된 서명식장에 도착, 공동 합의문 서명에 앞서 "매우 포괄적인 내용으로 담았고, 양측이 굉장히 만족스런 결과입니다. 우리는 좋은 합의를 이뤘습니다"라고 했고, 김정은 위원장은 "역사적 만남에서 새로운 출발을 하게 됐습니다. 세상은 중대한 변화를 보게 될 것입니다. 이런 자리 마련해준 트럼프 대통령께 감사드립니다"고 말했다.

서명 후 트럼프 대통령은 "한반도는 이제 과거와는 아주 다를 겁니다. 우리는 매우 특별한 유대관계를 형성했습니다. 우리는 전세계에 큰 문제를 해결했습니다. 깁정은 위원장에 감사드립니다. 그 누구의 예측도 벗어나 좋은 일입니다. 앞으로 양측은 양국관계를 더욱 발전시키고 더 많은 진척이 있을 겁니다. 이렇게 만나고 함께 할 수 있어 큰 영광이었습니다."라고 밝혔다.

합의문 내용은 즉각 모든 내용이 발표되진 않았으나 앞서 미 CNN은 서명식 직전, 미 행정부의 한 관리를 인용해 합의문은 양 정상이 대화의 진전을 인정하고 그 모멘텀을 이어가자는 약속을 담은 내용이 될 것이라고 보도했다. 


한국정경신문 강재규 선임기자 kangjg34@gmail.com
<저작권자 © 한국정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커뮤니티

  • 성폭력처벌하라
  • 엄청난 변화가 생긴 북한 선전 포스터
  • tj투ㅇㅎㅎㅅ
  • 조민웅 화이팅!!!
  • 박지성에 대한 오해와 진실
  • 빨갱이인가?.."북핵 포기시 매년 67조원 지원"
  • 음주운전 법이 안바뀌는 이유
  • 전국 n리단길 실태조사

설문조사

1,672명이 설문에 참여했습니다. 2018.10.17 ~ 2018.10.31

김정은 위원장의 국회연설 어떻게 생각하세요?

이정미 정의당 대표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남한 방문 때 국회 연설을 추진하자고 제안해 정치인들 사이에서 갑론을박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야당인 바른미래당과 민주평화당은 김 위원장의 국회연설에 긍정적입니다.

반면 자유한국당은 부정적입니다. 김 위원장이 국회 연설에서 비핵화 의지 발언을 해야 한다는 조건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김 위원장의 국회연설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버튼을 누르시면 결과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설문조사

691명이 설문에 참여했습니다. 2018.10.17 ~ 2018.10.31

'똘똘한 한 채'에 대한 정부 규제 마땅한가요?

정부가 '9·13 부동산 종합대책' 이후 후속대책을 속속 내놓고 있습니다.

우선 정부는 1주택 보유자라도 실거래가 9억원이 넘는 고가 주택을 2년이상 거주해야 양도소득세 장기거주 공제를 받을 수 있도록 했습니다.

기존 부동산 규제 강화로 소위 ‘똘똘한 한 채’에 대한 기대감이 높지만 정부는 집값 안정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규제라고 강조하고 있습니다.

반면 일각에서는 1주택 보유자에 대한 과세 형평에 어긋난다며 비난의 목소리를 높이고 있습니다. 이에 대한 독자 여러분의 의견은 어떻습니까?

버튼을 누르시면 결과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서울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53-1 대오빌딩 11층 | 070-4908-0065 010-2857-1114 010-2000-3803 | kpenewscom@gmail.com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01248

사업자등록번호 110-81-85760 | 등록일자 2010.05.28 발행인·편집인 이경호 | 편집국장 김태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정윤

2018 © 한국정경신문 All rights reserved.

전체 댓글0

서울 마포구 월드컵로14길 36 서교빌딩 2층 | 070-4908-0065 | kpenewscom@gmail.com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01248

사업자등록번호 110-81-85760 | 등록일자 2010.05.28 발행·편집인 이경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정윤

2017 © 한국정경신문 All rights reserved.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