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정경신문

갈수록 비중 커지는 다이렉트 차보험..특약혜택 KB손보 으뜸

뉴스 > 한국정경신문 > Money > 금융 장원주 기자 2018-12-05 16:12:30

0
다이렉트 차보험 시장의 빠른 성장세를 보이며 '대세'로 자리매김하는 형국이다. 각 보험사는 사활을 걸고 다이렉트 차보험 마케팅에 전력투구하고 있다. (자료 = KB손보)

[한국정경신문 = 장원주 기자] 1년마다 갱신하는 자동차보험. 최근 자동차보험 시장에 다이렉트 보험이 엄청난 신장세를 보이고 있다.

다이렉트 차보험은 대리점·설계사를 통하지 않기 때문에 유통마진을 줄여 보험료가 저렴하다. 인터넷이나 전화를 통해 간편하게 가입할 수 있다는 점도 강점이다.

무엇보다 각종 특약 조건 충족시 할인율이 적용돼 쏠쏠한 재미를 맛볼 수 있다는 것은 덤이다.

이로 인해 국내 자동차보험시장에서 다이렉트 채널 비중은 지난 2015년 31.3%에서 올해 9월 말 현재 37.3%로 6.09%포인트 늘었다.

각 손보사들도 회사의 사활을 걸고 다이렉트 차보험 시장 마케팅에 열을 올리고 있다.

5일 한국정경신문이 손보업계의 다이렉트 차보험의 특약 사항을 비교·분석한 결과 KB손해보험이 각종 특약사항에서 전반적으로 가장 혜택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블랙박스 특약은 한화손보
차 안에 블랙박스를 장착할 경우 적용되는 특약으로 한화손보는 최대 7% 할인 혜택이 주어진다. KB손보는 5%에 할인에 12년 지난 차량의 경우 1% 추가 할인이 주어진다.

다음으로 롯데손보와 AXA가 5% 혜택을 제공한다. 이어 메르츠화재 4%, DB손보·MG손보·현대해상이 3%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반면 흥국화재는 블랙박스 특약 혜택은 2.5%다.

■마일리지 특약은 한화손보
주행거리에 따른 마일리지 특약에서도 한화손보가 가장 많은 혜택을 제공했다. 한화손보는 연간 2000~1만8000km 주행시 최대 42%에서 최저 2%까지 할인된다.

KB손보와 롯데손보는 각각 연간 2000km 이하 주행시 35% 할인된다. DB손보는 KB손보가 같은 조건시 34% 할인된다. 단 7~10인승 승용차에만 적용된다.

MG손보는 연간 2000~1만5000km 주행시 7~31% 할인된다. 메리츠화재는 연간 주행거리 3000~2만km 주행시 2~33% 할인된다. AXA는 2000km 주행시 30.2% 할인된다.

흥국화재는 연간 3000km 이하 주행시 26.4% 할인된다.

■무사고 할인은 메리츠화재
메르츠화재는 3년 무사고 고객에게 최대 20%의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KB손보가 13.8%로 뒤를 이었다. DB손보는 13.6%, AXA는 13.2% 혜택이 주어진다.

한화손보는 11%, 흥국화재와 현대해상이 각각 10.8%, 10.2% 할인된다. 롯데손보는 5.2% 할인된다.

MG손보는 무사고 할인 혜택이 없다.

■자녀할인 특약은 AXA
AXA는 만 7세 이하 자녀가 있을 경우 8% 특별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메리츠화재는 만 8세 이하로 범위를 넓혀 7% 할인된다.

KB손보는 6세 이하 자녀가 있을시 7% 할인된다. 롯데손보와 현대해상은 만 7세 이하 자녀가 있을 때 7% 할인해준다.

MG손보는 만 8세 이하 자녀가 있을 경우 5% 할인된다.

DB손보와 한화손보, 흥국화재는 자녀할인 특약이 없다.

■그밖의 다양한 특약 할인 혜택
KB손보는 가입 직전 3개월산 대중교통을 이용해 12만원 이상 사용시 8% 할인 혜택이 주어진다.

DB손보는 임신 중인 고객을 위해 10% 특별 할인해준다. 또한 T맵 목적지 설정 후 500km 이상 주행하거나 안전점수 61점 이상 획득시 10% 할인된다.

현대해상은 사고 및 긴급상황 통보장치를 장착할 경우 7%, 친환경 전기차(하이브리드카 제외)에 대해 9.4% 할인해준다.

AXA는 '3049 특약'으로 평균 6.2%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아울러 인터넷 가입시 4% 추가할인된다.

메리츠화재와 롯데손보는 네이버페이 결제시 최대 2만원 현금으로 제공한다.


한국정경신문 장원주 기자 jangwz@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정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커뮤니티

  • 여성 용접사 23살 나이로 힘든 일터에..
  • tj투ㅇㅎㅎㅅ
  • 힐스테이트 중동 힐스에비뉴 상업시설 분양정보
  • 서서 볼 일 보는 냥이
  • 황금종려상을 수상하고도 비난을 들은 일본 영화 만비키가족
  • 양우는 각성하라
  • 일본의 하청업체 근황
  • 성폭력처벌하라

설문조사

1,673명이 설문에 참여했습니다. 2018.10.17 ~ 2018.10.31

김정은 위원장의 국회연설 어떻게 생각하세요?

이정미 정의당 대표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남한 방문 때 국회 연설을 추진하자고 제안해 정치인들 사이에서 갑론을박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야당인 바른미래당과 민주평화당은 김 위원장의 국회연설에 긍정적입니다.

반면 자유한국당은 부정적입니다. 김 위원장이 국회 연설에서 비핵화 의지 발언을 해야 한다는 조건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김 위원장의 국회연설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버튼을 누르시면 결과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설문조사

691명이 설문에 참여했습니다. 2018.10.17 ~ 2018.10.31

'똘똘한 한 채'에 대한 정부 규제 마땅한가요?

정부가 '9·13 부동산 종합대책' 이후 후속대책을 속속 내놓고 있습니다.

우선 정부는 1주택 보유자라도 실거래가 9억원이 넘는 고가 주택을 2년이상 거주해야 양도소득세 장기거주 공제를 받을 수 있도록 했습니다.

기존 부동산 규제 강화로 소위 ‘똘똘한 한 채’에 대한 기대감이 높지만 정부는 집값 안정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규제라고 강조하고 있습니다.

반면 일각에서는 1주택 보유자에 대한 과세 형평에 어긋난다며 비난의 목소리를 높이고 있습니다. 이에 대한 독자 여러분의 의견은 어떻습니까?

버튼을 누르시면 결과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서울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53-1 대오빌딩 11층 | 070-4908-0065 010-2857-1114 010-2000-3803 | kpenewscom@gmail.com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01248

사업자등록번호 110-81-85760 | 등록일자 2010.05.28 발행인·편집인 이경호 | 편집국장 김태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정윤

2018 © 한국정경신문 All rights reserved.

전체 댓글0

서울 마포구 월드컵로14길 36 서교빌딩 2층 | 070-4908-0065 | kpenewscom@gmail.com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01248

사업자등록번호 110-81-85760 | 등록일자 2010.05.28 발행·편집인 이경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정윤

2017 © 한국정경신문 All rights reserved.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