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정경신문

[캐리이슈] 폭언논란 이외수...한 없이 가벼운 대중소설가의 언행

뉴스 > 한국정경신문 > 멀티미디어 > 이미지뉴스 김다운 기자 2017-11-14 11:54:49 조회수 : 1,457

7

ⓒ서지훈/한국정경신문

 

[한국정경신문=김호영 기자]

"감성마을을 폭파하고 떠나겠다"

자신을 지원해준 화천군민 앞에서 쏟아낸 이 어처구니 없는 말은' SNS대통령'으로 불리우는 이외수 작가의 '작품'이다. 욕설을 포함한 막말로 화천군수를 욕보이고 취중 소동까지 벌였으니 다음날 아침 '이불킥'하기 참 좋은 실언이었을 것이다. 논란이 커지고 한참 후 결국 이외수는 공식 사과했다. 연예인 못지않은 대중적 인기를 끄는 작가의 행동이라고 보기에는 무척이나 부적절한 언행이다.

혹자는 이외수를 '거장'이라 표현하지만 문단 대부분의 작가들은 이에 대해 실소를 금치 못할 것이다. 문학이 반드시 엄숙할 필요도 없지만 그렇다고 대중소설의 범주에서 크게 벗어나지 않은 그의 작품을 현대문학사에 영향을 미친 작품으로 격상시켜 논할 것은 아니라는 것이다.

'기인'으로만 취급받던 이외수가 '거장'으로 격상된 데에는 트위터를 포함한 SNS에서의 그의 활동이 컸을 것이다. 촌철살인의 언어유희로 위정자들을 비틀고 꼬집으며 '100만 팔로워'를 거느린 '트통령'으로 추앙받았다. 그러나 오프라인에서의 그의 행동거지는 조금 달랐던 모양이다. 'SNS는 인생의 낭비'라고 했던 퍼거슨의 말에 굳이 동의할 필요까지는 없다. 다만 유쾌하지만 가벼운 그의 말이 좀 더 신중해지고 노년의 품격을 보여주기를 바란다면 무리일까.


한국정경신문 김다운 기자 daunkim00@gmail.com
<저작권자 © 한국정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커뮤니티

  • 해운대에서 찬조연설하다 난감해진 홍준표
  • 황금종려상을 수상하고도 비난을 들은 일본 영화 만비키가족
  • 엄청난 변화가 생긴 북한 선전 포스터
  • 문재인 정부의 5시간 마라톤 토론
  • 전국 n리단길 실태조사
  • 힐스테이트 중동 힐스에비뉴 상업시설 분양정보
  • 에브라와 박지성 대화 '치차리토 살살해'
  • 저와 결혼해 주시겠습니까.

설문조사

335명이 설문에 참여했습니다. 2018.07.03 ~ 2018.07.31

[설문] 장자연 성상납 진실 밝혀질까요?

검찰이 '장자연 리스트' 사건을 재조사키로 했습니다.

장자연 씨 사건 당시 성상납자 리스트는 돌았지만 검찰은 무혐의 처분을 내렸습니다.

언론사 사주부터 정치인까지 많은 사람이 성상납 리스트에 올랐다는 소문이 있었습니다.

최근에 전직 조선일보 기자가 이 사건과 관련돼 기소돼 진상규명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장자연 씨의 억울함, 밝혀질까요?

버튼을 누르시면 결과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설문조사

692명이 설문에 참여했습니다. 2018.06.11 ~ 2018.06.27

[설문] 2018 러시아 월드컵 죽음의 F조. 한국은 16강 갈까요?

'2018 러시아 월드컵'이 눈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한국은 독일(세계랭킹 1위), 멕시코(15위), 스웨덴(23위)와 함께 '죽음의 조'로 불리는 F조에 속했습니다.

한국의 첫 경기는 오는 6월 18일 오후 9시 스웨덴과.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대표팀은 16강에 진출할 수 있을까요?

버튼을 누르시면 결과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서울 마포구 월드컵로14길 36 서교빌딩 2층 | 070-4908-0065 010-2857-1114 010-2000-3803 | kpenewscom@gmail.com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01248

사업자등록번호 110-81-85760 | 등록일자 2010.05.28 발행인·편집인 이경호 | 편집국장 김태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정윤

2018 © 한국정경신문 All rights reserved.

전체 댓글7

서울 마포구 월드컵로14길 36 서교빌딩 2층 | 070-4908-0065 | kpenewscom@gmail.com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01248

사업자등록번호 110-81-85760 | 등록일자 2010.05.28 발행·편집인 이경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정윤

2017 © 한국정경신문 All rights reserved.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