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정경신문

'동탄2신도시 살아있네'..동양파라곤 20대1로 1순위 청약 마감

뉴스 > 한국정경신문 > Money > 부동산 성빈 기자 2017-12-06 21:53:54 조회수 : 4,002

3

[한국정경신문=성빈 기자] 100% 특별공급분 소진으로 치열한 일반공급분 청약경쟁을 예고했던 동탄2신도시 동양파라곤이 예상대로 두 자릿수 평균 경쟁률을 기록, 1순위에서 ‘완판’됐다. 직전 분양한 단지가 미분양 나는 등 수도권 최고 인기 신도시로서 자존심을 구겼던 동탄2신도시가 다시 급부상했다.

6일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동탄2신도시 C9블록에 지어지는 동양 파라곤은 342가구 공급에 6774명이 접수, 평균 19.8대1로 1순위에서 청약을 마감했다.

청약 경쟁률이 가장 높은 평형은 99.7㎡B형으로 나타났다. 3가구가 공급됐지만 177명이 몰리며 평균 59.0대1을 기록했다. 청약자가 많은 편은 아니지만 공급물량이 적어 경쟁률이 높았다.

가장 많은 청약자가 집중된 평형은 79.8㎡형으로, 150가구 분양에 총 4629명이 청약을 신청했다. 평균 경쟁률은 30.8대1이다.

이어 101.6㎡형에 1251명이 신청, 두 번째로 많은 청약자를 기록했다. 이 평형은 99가구를 공급, 평균 12.6대1로 마감됐다.

이밖에 78.0㎡(78가구)형에 481명이 접수해 평균 6.1대1로, 99.7㎡A형에는 210명이 몰리며 23.3대1로 1순위에서 청약을 끝냈다. 가장 큰 평형인 104.8㎡는 3가구 공급에 26명이 신청, 평균 경쟁률 8.6대1을 기록했다.

동탄2신도시 동양파라곤 1순위 청약 결과(자료=금융결제원)


한국정경신문 성빈 기자 hansusu78@gmail.com
<저작권자 © 한국정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커뮤니티

  • 박지성에 대한 오해와 진실
  • 전국 n리단길 실태조사
  • 시카리오가 현실이었군.. 멕시코 근황
  • 송파 들개 현황
  • 음주운전 법이 안바뀌는 이유
  • 빨갱이인가?.."북핵 포기시 매년 67조원 지원"
  • VR의 위험성
  • ㄱ감

설문조사

958명이 설문에 참여했습니다. 2018.07.25 ~ 2018.08.24

[설문] 청와대가 기무사의 게엄령 문서를 공개했습니다. 어떻게 봐라봐야 할까

가무사가 게엄령을 준비한 60여쪽 자리 구체적인 문서가 공개됐습니다. 

군사 이동부터 특히 국회의원들을 체포해 게엄령을 해제하지 못하도록 하고 언론은 검열을 하는 등의 불법도 기술돼 있습니다.

과거 군사 독재정권의 쿠테타 당시 게엄령과 거의 유사합니다.

어떻게 바라봐야 할까요?

버튼을 누르시면 결과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설문조사

1,152명이 설문에 참여했습니다. 2018.07.03 ~ 2018.07.31

[설문] 장자연 성상납 진실 밝혀질까요?

검찰이 '장자연 리스트' 사건을 재조사키로 했습니다.

장자연 씨 사건 당시 성상납자 리스트는 돌았지만 검찰은 무혐의 처분을 내렸습니다.

언론사 사주부터 정치인까지 많은 사람이 성상납 리스트에 올랐다는 소문이 있었습니다.

최근에 전직 조선일보 기자가 이 사건과 관련돼 기소돼 진상규명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장자연 씨의 억울함, 밝혀질까요?

버튼을 누르시면 결과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서울 마포구 월드컵로14길 36 서교빌딩 2층 | 070-4908-0065 010-2857-1114 010-2000-3803 | kpenewscom@gmail.com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01248

사업자등록번호 110-81-85760 | 등록일자 2010.05.28 발행인·편집인 이경호 | 편집국장 김태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정윤

2018 © 한국정경신문 All rights reserved.

전체 댓글1

서울 마포구 월드컵로14길 36 서교빌딩 2층 | 070-4908-0065 | kpenewscom@gmail.com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01248

사업자등록번호 110-81-85760 | 등록일자 2010.05.28 발행·편집인 이경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정윤

2017 © 한국정경신문 All rights reserved.

신고